본문 바로가기

일본생활 (일본문화)/다다다가 보는 일본

비로소 피부로 다가오는 일본 지진의 여파

일본 지진이 발생한 지 20일....

테레비를 통해 지진과 쓰나미의 무서움에 놀라고 떨었던 기억도 잠시, 나는 망각의 동물 '인간'을 증명이라도 하듯 점점 무뎌지고 있었다. 그 이유를 생각해 보면, 나나 내 주변 사람들이 직접 그 피해를 입거나 하지 않아서이기도 하고, 처음부터 너무 충격적인 장면을 봐서인지 웬만한 언론의 영상 매체를 통해서는 움찔하지 않을 만큼 간이 커졌기 때문이었다.
물론 한 동안은 매우 우울했던 적이 있다. 만약 극한 상황이 오면 무엇부터 할 것인지 쿤과 같이 이야기하던 날이었다. 그런 최악의 상황이 오지 않기만을 기도하면서 하루 종일 떨었던 기억이 난다.
그런 내가 시나브로 무뎌지기 시작한데는, 내가 그토록 떨던 그 때에도 주변 일본 사람들은 너무 태연하다는 데 있었다. 걱정은 되지만 '이 곳은 멀어서 괜찮다', 라는 사람, '지진 나고 3일 만에 도쿄 출장도 다녀왔다', 라는 사람, 지진 발생 2틀 째인데 '일주일 후 손호영 생일 파티 겸 콘서트라서 한국 간다는 사람'......만나는 일본인들의 여느 때와 다르지 않은 모습에 안도감을 내쉬고, 평상시처럼 일을 하다 보니 마음도 한결 가벼워졌었던 것 같다. 방상능 문제에 안심할 수 없는 상황에도 불구하고...지진은 나와 그렇게 멀어지는 것 같았다.

일본 지진이 발생한 지 20일...지진의 여파가 내 주변인들에게도 미치기 시작했다.

거래처와 연락이 끊어진 아이다 씨

생선과 관련된 사업을 하는 아이다 씨, 거래처가 다 해변에 있다고 한다. 한번도 레슨을 빠지지 않던 사람인데 지진 이후 레슨을 빠지기 시작했다. 이유를 물어보니 지진으로 갑자기 거래처가 사라졌고, 심지어는 거래처 사람과 2주째 통화가 안되기 때문이란다. 할 수 없이 다른 거래처를 뚫어야 해서 출장이 잦아졌단다. 거래처 사람은 어떻게 된 거냐고 하니, 자기도 알 수 없지만 이런 상황에서 전화를 한다는 거 자체가 '실례'가 될 것 같아 어느 순간부터는 연락조차 하고 있지 않다고 했다.
   
보조금 받을 수 없어 일을 접은 하라다 씨

하라다 씨는 유치원 선생님이다. 어느 날, 보육원을 차린다며 분주히 뛰어나녔다. 일하랴 보육사 자격을 취득하랴 잠도 제대로 못 자는 것을 나는 작년부터 지켜봐왔다. 한신 지진으로 폐허가 된 적이 있던 고베의 일부 지역은 가게나 교육 시설을 세울 때 나라에서 보조금이 나온다고 한다. 하라다 씨는 큰 건물을 빌려서 보조금 신청을 하고 4월에 보육원을 오픈할 계획으로 진행중이었지만, 이번 지진으로 보조금 지급이 불허 되었다고..이미 유치원에는 퇴직을 고했고, 건물은 빌려놨고, 돈은 없고...설상가상, 진퇴양난에 빠졌다고 눈물을 글썽였다.

가게 문을 닫고 한국으로 간 친구

빚을 내어 동경에 큰 가게를 차린 한국인 친구. 요식업을 하고 있는데 물건 조달이 어려운데다 조달된다고 해도 방사능 문제가 있어, 아예 가게 문을 닫고 한국에 갔다. 가계세며, 장사 못해 얻는 손해하며..게다가 방사능에 자기만 살겠다고 도망간 배신자 취급까지 받는다니..속상해 죽겠다는 친구...가게가 잘되어 한국 갈 시간도 없다더니, 지금은 장기 휴식을 할 수 밖에 없게 되었다.

4월에는 14일만 출근하는 우리 쿤

쿤에게 이번 지진으로 회사에 별 일 없냐고 물었을 때, 부품 거래처가 관동 지방에도 있어서 영향은 있는데 어떻게 될 지 모른다고 했었다. 그러더니 어제 회사에서 긴급 발표가 있었다. 관동 지방 쪽에서 부품 조달 문제로 일부 제품은 생산을 중단해야 하기 때문에 4월 부터는 토일 외에 평일 중 하루를 더 쉬라는 것이었다. 제품 생산도 중단된 마당에 연구원들의 실험과 평가가 웬 말이냐는 것이 주요 이유였다. 
 (다행히 아직은 월급이 깎이거나 하지는 않는단다. 하지만...이후는..알 수 없으니 불안하다. ) 4월 말에서 5월 초까지 골덴위크로 또, 15일 정도를 쉬는 쿤은..이렇게 회사에 다녀도 되는 건지...라며 불안감으로 인한 쓴 웃음인지 일단 노니까 좋다는 진짜 웃음인지..알 수 없는 표정을 짓고 있다.

두어달 전 두 곳의 출판사에서 우리 블로그 이야기를 출판해보고 싶다며 연락해 왔다. 한 곳은 반응이 약간 미지근했지만, 다른 한 쪽은 적극적으로 컨셉 진행에 대해 의논해왔다. 그런데 이번 지진으로 한 곳은 아예 연락이 없고, 다른 한 곳은 좀 더 시간을 두고 지켜보자고 했다. 이 또한 기약없는 약속이 되어버린 것이다.

음식점이나 편의점, 슈퍼 등에는, 관동 지방의 지진으로 재료나 상품이 유입되지 않아 죄송하다고 써 붙인 글귀를 여기 저기서 발견할 수 있다. 또, 숙박 업체는 여행객이 줄어 한숨만 쉬고 있다고..(지금의 문제는 일본 및 한국 그 외의 국가에까지 미치고 있다고 할 수 있다.)  한국에 있는 여행사, 항공사, 그 외에도 한 일간 사업을 하는 개인 사업가, 크고 작은 기업.....환율의 영향, 그로 인해 물가의 영향을 받는 서민.....나열하자면 끝이 없다.

방사능...T,.T

잠시 둔해졌던 나의 걱정은 다시 시작될 것 같다.  
모쪼록 큰 피해없이 지금의 이 시련을 극복해 나갈 수 있기를 바란다. 
 


  • 이전 댓글 더보기
  • Favicon of https://neblog.com 사자비 2011.03.31 13:56 신고

    허걱 쿤님이 하루를 더 쉬게 되었군요.
    더 많은 영향을 받지는 않았으면 좋겠네요.
    불안해 하지 마시고 화이팅입니다.

  • Favicon of https://boramirang.tistory.com Boramirang 2011.03.31 14:23 신고

    아 쿤다다님...일본에서 들려온 긴급한 소식 때문에 안부 놓고 갑니다. 부디 몸 조심하시라는...일본정부가 국제원자력기구의 권고를 받아들이지 않고 독자적인 행동으로 자국은 물론 이웃나라 까지 힘들게 만들고 있습니다. 정말 비로소 피부에 와 닿는듯...ㅜ

  • Favicon of http://blog.daum.net/yeshira 심평원 2011.03.31 15:01

    정말.. 유감입니다.
    머라 말씀을 드려야될지.... ㅠㅠ

  • Favicon of https://bongworld.tistory.com 봉봉♬ 2011.03.31 15:21 신고

    저도 오늘 출근해보니 인사이동시기라 정신없는 것만빼면
    너무 평범한 나날이네요.
    그래서인지 덩달아 함께 안심이 되는...(이래두 되나..?)
    다들 봉짱 한국 돌아가서 안돌아오면 어쩌냐는 이야기 했던듯.ㅋㅋㅋㅋ
    그럴리가요~~~하면서 웃어넘겼네요.ㅋㅋㅋㅋㅋ

    쿤님께도 영향이 생겼군요.에구
    다다다님 주변에서도 그런 일들이...흠
    점점 가까운 사람들에게 영향이 생기면 실감하게 되지요.
    에구..점점 상황이 나아져야할텐데요...

    불펌한 사람에게는 정중한 사과를 받으셔서 다행이예요.
    다시는 이런 일들이 일어나지 않으면 좋겠어요.

  • 익명 2011.03.31 15:26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cfono1.tistory.com cfono1 2011.03.31 15:46 신고

    제가 어제 방문못한 사이에 또 뭔가 있었군요. 보아하니 남의 재산을 가져간것 같은데... 에휴... =_=;;;

    이제 부터 일본은 참 문제가 크겠어요. 방사능 방호벽도 한두달에 끝날일이 아닌것 같던데... ㅠ.ㅠ
    암튼 힘내셔요!!! +_+

  • Favicon of https://kung2.tistory.com 놀다가쿵해쪄 2011.03.31 16:08 신고

    괜찮은줄 알았는데 쿤님에게도 지진의 여파가 미치는군요..
    쿤님뿐만 아니라 일본 전체 나아가서는 전세계가 될지도....
    하루빨리 정상화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불펌건 잘 해결됐다니 다행이네요...

  • Favicon of http://blog.daum.met/01195077236/ 행복한요리사 2011.03.31 17:39

    힘내세요...쿤다다다님!!
    빨리 안정 되기를 바랍니다. ^^

  • Favicon of https://worldsay.tistory.com 러브멘토 2011.03.31 18:00 신고

    저두 이번에 일본 여행갈 계획 짜놨었는데....ㅠ.ㅠ
    이것도 지진여파라면 여파겠군요...
    저보다 더 힘들어하시고 고생하시는 분들을 위해 아쉬운 마음은 접어야 겠습니다.
    회복이 하루빨리 되어야 한다는 말로 위로가 되지 못하겠네요...

  • 익명 2011.03.31 18:37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keumkijong.tistory.com 일곱가지 이론 2011.03.31 19:42 신고

    뉴스로 보는 기사와 화면은 영화같은 일이라서 실감이 나지 않았는데....
    쿤다다님이 몸으로 느끼시는 이야기를 들으니 저도 조금씩 실감이 나는 거 같네요...
    하루라도 빨리 복구되길 빌어요~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1.03.31 19:44

    출판할 수 있었던 기회가 멀어졌다니 제가 다 아쉽네요
    아무쪼록 일본에서 큰 영향없이 잘 지내셨으면 좋겠어요

  • 자주 방문하는 사람 2011.03.31 20:20

    평소 관심이 많던 나라 인지라 재미난 블로그 글에 자주 방문 했습니다.

    최근 지진으로 잘 계신지 궁금했지만, 글을 남길 수 없어 아쉬웠는데,

    다시 로긴 없이도 글을 남길 수 있게 해주셨군요.

    쿤님과 다다님 두분 다 잘 지내시기 바랍니다. 저의 친한 지인은 센다이에

    거주중인데, 이번 쓰나미에 다행이도 무사하다는 군요. 자연 앞에서

    언제나 나약한 인간들인것 같습니다.

  • 익명 2011.03.31 20:56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blog.daum.net/parismadame 파리아줌마 2011.03.31 23:07

    그럴것 같습니다.ㅠㅠ
    시간이 지나면서 오는 여파가 심할것 같아요,
    아무쪼록 두분 평안하시기를 바랍니다.

  • Favicon of http://kkolzzi.com kkolzzi 2011.03.31 23:11

    이제 후유증이 시작되는건가보군요. 더 이상의 여진은 없었으면 좋겠고 빨리 안정 찾기를 바랍니다.

  • Favicon of https://easygoing39.tistory.com 카타리나^^ 2011.03.31 23:16 신고

    저희 거래처도 일본에 있는데
    아직까지 별말은 없더군요
    피해가 더 이상 커지지 말았으면 좋겠는데...

  • Favicon of http://blog.daum.net/inyoun-u 하루 2011.04.01 04:01

    한국신문에서 봤던 내용이 갑자기 떠오르네요~
    지진 다음날 한 회사원이 자기네 거래처가 그 지역이라서 구글로 검색해 보니 아예 지도에서 그 회사가 있어야 할 땅이 바닷가로 되어있고, 놀래서 전화를 해보니 불통이었다는 것;;;
    음...진짜로 그런 일이 옆에서 일어났다니 기분이 이상할 것 같아요;;;;

    무단도용한 사람은 자진삭제하고 사과를 했군요~다행이예요
    담부터는 이런 몰지각한 행동을 하는 사람들이 없어야 할텐데~~

  • Favicon of http://blog.daum.net/frenchlog Lipp 2011.04.01 06:46

    빨리 안정이 되야 할텐데 걱정이 많으시겠어요.
    언제 정리가 될지 모르는 상황이라 더 신경이 쓰이기도 할테고 ...
    두분 모두 힘내세요 !! :)

  • 쭌이엄마 2011.04.26 11:46

    다다다님~ 이역만리 떨어진 우리나라의 최서남단에 위치한 신안군에서도 난리가 났답니다. 천일염이 불티나게 팔리고 있어서 작년에 만오천원하던 30키로 한포대가 삼만오천원하더니 이제 사만5천원으로 오르는 추세에요. 그러니 거기서는 어떨지 감이오네요. 전엔 어디가면 아짐들한테 천일염 한포대씩 얻어다 먹었는데 요즘엔 전혀 얻어먹을수가 없어요. 새우젓도 덩달아 오르구요. 저도 천일염 사재기할까 생각중이랍니당. 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