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찍고 쿤과 다다다 :: 한국은 '어버이 날', 일본은 '어머니 날'과 '아버지 날'

지난 5월 8일은 어버이 날이었다.
그런데, 우리 부부는 어버이날을 까~맣게 잊고 지나갔다. 아니 전화를 하면서도 어버이날이라는 사실을 잊어버렸다. 다시 한번 반성하고 있다.
그런데, 이러한 깜빡증(?)은 해외에 사는 한국사람이 쉽게 범하기도 하는 실수(?)이기도 하다. 한국과 다른 달력, 한국과 다른 생활이슈, 한국과 다른 생활패턴 때문에, 한국에 있는 친인척이나 친구들의 생일은 물론이고, 각종 기념일도 잊곤 한다.

어제(5/13)는 시내에서 일본인 친구에게 한국어 개인 레슨을 하고, 끝나는 시간에 맞춰서 쿤을 만나기로 했는데, 쿤이 30분 정도 늦는다고 전화가 왔다. 갑자기 할 일이 없어져서 뭘 할까~ 하는데, 친구가 어머니께 드리는 꽃을 사는데 같이 가겠냐고 물었다. 시간도 때우고, 일본의 카네이션이 보고 싶어져서, 나는 친구를 따라 나섰다. 친구는 수업을 하기 전에 봐놓은 꽃이 있다며, 산노미야 중심에 있는 상점가로 향했다. 그런데 계~속 어머니 이야기만 했다.

우리 엄마가 좋아하는 꽃은.....
엄마한테 드릴 선물은.....
우리 엄마는.....

순간 친구에게는 아버지가 안 계신 줄 알았다. 그래서 엄마이야기만 했다.
그리고, 꽃집에 도착했을 때, 나는 오랜 기억속에 흐릿해져 버린 일본의 문화 하나를 생각해 냈다.

                       <어머니날 기념 특별판매,,,,꽃을 사는 사람은 전부 여자뿐이었다.>

아차차..... 일본에서는 '어버이날'이 아니라 '어머니날'과 '아버지날'로 나누고 있었지...?

그렇다.
일본에는 어버이날이 없고, 그 대신 어머니날과 아버지날로 나누어서 보낸다. 
'어머니날'은 5월 둘째 일요일이고, '아버지날'은 6월 셋째 일요일이라 한다. 그리고, 카네이션을 한국처럼 가슴에 달아드리는 일본인이 있는지는 모르겠지만, 대부분은 사진에 보이는 것처럼 작은 꽃을 선물한다고 했다. 친구는 금전적인 여유가 있다면, 또 다른 선물도 드리겠지만, 올해는 꽃만 드린다고 했다. 그러면서, 아버지날에는 뭘 해 드릴까 벌써부터 고민이 된다고 했다.

한국은 어버이날이라고 해서 부모님에 대한 감사를 표하는 날이 있는데, 일본은 '어머니날/아버지날'로 나눈다는게 신기하다고 했더니, 친구는 화들짝 놀란다. 그러면서 선물을 드려도 두 분의 것을 드려야 하니까 부담이 되는 거 아니냐고 묻는다. 사람에 따라서는 그럴 수도 있겠지만, 같은 날에 하게 되면, 어느 한쪽을 잊는 실수는 하지 않으니까 오히려 편하다고 했더니, 친구도 그것 때문에 난감했던 적이 있다고 하면서 고개를 끄덕였다.

여튼, 올해의 어버이날에는 양쪽 다 깜빡잊고 지나갔지만, 나는 일본의 어머니날과 아버지날보다는 한국의 어버이날이 더 바람직한 것 같다는 생각을 해 본다.

  1. Favicon of https://heysukim114.tistory.com *저녁노을*
    2012.05.14 06:15 신고

    우리도 일요일이면 좋겠어요.
    찾아뵙기도 좋을 것 같구요.
    일본에도 미국처럼 어머니날 아버지날이 있군요.

    잘 보고가요

  2. Favicon of http://blog.daum.net/kyotostory meryamun
    2012.05.14 06:21

    정말 그러더라고요~
    물론 대세는 어머니날이지만요..ㅎㅎ
    아버지날에는 양복세일하고 그러던데..^^
    활기찬 한주 시작하세요~


  3. 2012.05.14 06:24

    비밀댓글입니다

  4. Favicon of https://nohji.com 노지
    2012.05.14 06:54 신고

    원래 우리나라도 어머니의 날이었다가....
    어버이의 날로 바뀐 거라죠...ㅎ

  5. Favicon of http://blog.naver.com/rkfka27 가람양
    2012.05.14 07:23

    따로든 같이든..
    부모님을 생각하고 챙긴느 의미는갖겠죠?^^

  6. 알 수 없는 사용자
    2012.05.14 07:56

    쿤 다다다님 올만이에요~
    뜸 하시네요~ 아니제 가 뜸한걸지도~
    솔직히 울 나라 어버이날도 알고보면 어머니날이에요 ~ㅎ

  7. 알 수 없는 사용자
    2012.05.14 08:15

    우리는 같이 챙기는데. 이렇게 일본은 따로 챙기네요.^^
    어머니 선물과 같은것을 해드려야 할듯해요 ^^

  8. Favicon of https://system123.tistory.com 예또보
    2012.05.14 08:16 신고

    그런 사연이 있었군요
    어버이 은혜 항상 감사하는 마음을 가져야 겠습니다

  9. 알 수 없는 사용자
    2012.05.14 08:19

    여기도 어머니, 아버지 날로 나누어져 있어요,,
    왠지 상술 같은 느낌이 진하게 든답니다.

  10. Favicon of https://neblog.com 사자비
    2012.05.14 08:54 신고

    가까운 나라인데도 그들의 문화를 일부는 알지만 모르는게 훨씬 많다는 생각이 드네요.

  11. Favicon of http://blog.daum.net/yeshira 심평원
    2012.05.14 10:39

    비슷하면서도 다른 문화네요~~^^
    그래도 저는 우리 어버이날이 좋아요~ㅎㅎ

  12. 알 수 없는 사용자
    2012.05.14 11:31

    ㅎㅎ
    그렇지요
    한분만 챙기고 잊어버리면 난감한...^^;;
    그래도 몇째주 일요일인건 좋네요
    당일 아침에 못챙기는날이 더 많은데...

  13. Favicon of https://kimstreasure.tistory.com Zoom-in
    2012.05.14 12:48 신고

    성인의 날처럼 5월 몇째주 일요일 이렇게 바뀌었으면 좋겠어요.
    주중이라 미리 당겨서 하기도 나중에 미루기도 ..좀...그렇더라구요.

  14. Favicon of https://cfono1.tistory.com cfono1
    2012.05.15 13:25 신고

    빨리 성공해서 독립하는게 효도하는건데 아직 제대로 못하고 있는것 같아서 슬퍼요... ㅠㅠ


  15. 2012.05.16 01:55

    비밀댓글입니다

  16. 알 수 없는 사용자
    2012.05.18 23:53

    일본도 따로 있군요...ㅎㅎ 우리나라도.. 그냥.. 저렇게 몇째주 무슨 요일에 무슨 기념일 이랬으면 좋겠어요..

  17. Favicon of https://datafile.tistory.com 신기한별
    2012.05.19 20:35 신고

    일본은 아버지날과 어머니날이 따로 있다고 하는데, 특별히 날짜가 정해지지 않고 *째주 *요일 이런식이군요.

  18. Favicon of https://tensidachi.tistory.com 이쁜때지
    2012.05.21 14:25 신고

    날짜가 정해진 것이 아니라서 오히려 헤깔릴 거 같기도 하고,
    주말이니깐 찾아뵐 수 있어서 더 좋은 것 같기도 하고,
    장단점이 있는 거 같아요. ㅎㅎㅎ
    그래도 쿤님과 다다다님은 어버이날 전화를 드렸겠죠?

  19. 도쿄한국어샘
    2012.05.26 19:24

    전 그런 질문받았는데 ... 왜 어버이날은 안 쉬고 어린이날엔 쉬나요라는... 대략 난감했습니당

  20. Favicon of http://facebook.com/youpillib.you 유필립
    2020.10.07 20:29

    일본 은 크리스마스 가 없죠 한국 에 있던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