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일본생활 (일본문화)/다다다가 보는 일본

일본에서 해외여행 가려다가 낙심한 이유

지난 일요일...
아침에 외부활동을 하러 나갔다가 집에 돌아오니, 저녁 때였다. 조금 늦은 저녁을 먹으면서 티비를 보는데, 푸르른 자연이 티비 화면에 잡혔다. 탁트인 전망을 화면을 통해서 보고 있는데, 쿤이 한 마디 한다.

호주에 있는 블루마운틴이네..??
블루마운틴..??
응.. 호주 시드니에서 기차로 1시간 반 정도 거리에 있는 곳인데, 내가 갔을 때는 산불 때문에 많이 타서, 블루가 아니라 시커맸었거든... 그게 벌써 10년 됐다.
피~ 블룬지 시커먼지 내가 가 봤어야 알지.

                                                          daum 의 블루마운틴 소개내용

쿤은 내 말이 들리지도 않는지 영상에 빠져서 대꾸가 없었다. 나도 말없이 영상을 보는데, 짙은 녹음과 웅장한 대자연에 감탄만 했다.

와~~ 정말 멋있다..
실제로 보면 더 멋있어..
(누가 그걸 모르나..?? 모르냐고요......)

어느 덧 영상이 바뀌었다. 쿤도 지난 날의 추억에서 돌아온 것 같았다. 그리고 밥을 먹으면서 말을 이었다.

우리 저기 갈까..??
저기라니.. 어디..??
호주말야..  호주 동부지역이나 동남부지역으로 보름 정도 여행갈까..??
ㅎㅎ 가면 좋겠지만, 보름 동안 갔다오면 회사 잘리는거 아냐..??
일단 표부터 알아보자...

이렇게 해서 우리는 갑작스런 여행을 계획하게 되었다(호주는 2년전에 가려다가 계획까지 다~ 세워놓았다가 급한 일이 생겨서 못 갔던 곳이었다). 쿤은 밥 숟가락을 놓자마자, 인터넷 검색을 하기 시작했고, 착한 가격의 표가 있다고 했다.(헉!! 개인적으로 안 좋은 추억이 있는 중국남방항공이다..--)

                                                yahoo japan 의 항공권 검색

쿤은 세부 사항을 읽어보더니, 표값과, 세금, 유류할증, 스탑오버, 귀국일 프리미엄까지 하면 10만엔(150만원)정도 할 것 같다고 했다. 그리고, 전화번호를 적더니, 내일 오전에 여행사에 전화해서 표를 예약만 하라고 했다.

다음 날 아침,,, 나는 일본 여행사에 전화를 했다.

인터넷 야후에 올라와 있는 호주 시드니 왕복 항공권을 예약하고 싶은데요..
출발 날짜와 돌아오는 날짜를 알려주세요..
12월 ㅇ일 출발해서 1월 ㅇ일에 일본으로 돌아오는 것으로 부탁드려요..
어~ 그 날은 표가 없고, 다른 날도 이미 표가 다 나갔네요..
(헉!!) 그래요.. 알았습니다
아! 그런데요, 인터넷에 있는 가격은 특별 행사 가격이라서 없지만, 정상가의 티켓이라면 예약이 가능합니다..
그래요?? 정상가 티켓의 가격은 얼마예요??
티켓과 세금, 그외 부수적인 금액을 합하면 1인당 20만엔(300만원) 정도예요.
캑..!!! 생각 좀 해 볼게요..

연말연시가 성수기라 하더라도 예상했던 가격에 두배의 금액이었다. 너무나도 비싼 가격에 어이가 없어서 말도 안 나왔다. 그리고 다른 여행사에 전화를 걸어보았다.. 하지만, 다른 여행사도 마찬가지였다. 호주만 비쌀 거라는 생각에 다른 나라도 알아보았다. 남유럽, 지중해연안, 인도, 미국, 하와이까지 알아봤지만, 인터넷에 올려있는 표가 있다는 곳은 한 곳도 없었다.
일본의 여행사들은 소수의 저렴한 항공권을 인터넷에 올려놓고, 티켓문의를 하는 손님에게는 성수기라서 표가 없다며, 비싼 가격의 표를 권유하는 상술이었다. 게다가, 일일이 전화를 하면서 확인하는 과정에서 조금씩 진이 빠지기 시작했다. 우리나라에서 비행기 티켓을 인터넷으로 검색해서 카드결제까지 하는데 단 5분이면 충분했지만, 일본에서는 인터넷 예약은 커녕 티켓을 알아보다가 맥이 빠져버린 것이었다.

호기심에 일본에서 한국가는 비행기 표를 알아봤다. 그리고, 너무 어이가 없는 것을 발견했다. 표값 19,500엔(30만원) 짜리가 가장 저렴한 가격이었는데, "항공사 미결정" 이란다.. 전화를 해서 물어봤더니, 출발하는 항공스케쥴은 출발 1주일 전에 알려준다고 했다. 일본에서 출발하는 비행기는 늦은 오후이고, 한국에서 일본으로 들어오는 비행기는 오전 비행기가 될 거라고 했다. 티켓과 세금 등을 다 합하여 약 3만엔(45만원) 이나 지불하는데, 어디 항공사인지도 모르고, 몇시 비행기를 타는지도 모르는 것이다..

                                                 yahoo japan 의 항공권 검색

일본의 비행기 예약 실태를 알아보며 겨울여행으로 호주는 도~~ 저히 못 갈 것 같다고 낙심하고 있는데, 연말연시에 2주 정도 쉴 수 있을 것 같다며 쿤에게 전화가 왔다. 그런 쿤에게 호주가는 비행기 가격을 이야기 해 줬더니, 그냥 웃는다. 그러더니, 한국에서 출발하는 비행기 가격을 알아보라고 했다. 포털사이트에 들어가서 출발날짜와 돌아오는 날짜, 그리고 목적지를 입력하고 검색을 했더니, 가격비교까지 나온다. 게다가 어느 항공사가 몇시에 출발해서 몇시에 도착하는지, 예약이 가능한지 대기 예약인지까지 나왔다. 그 시간 불과 5분...!!!!!


우리는 지금 여행을 준비중이다(어디까지나 준비중..). 하지만, 그 출발지는 일본이 아니라 한국에서 출발하는 비행기를 알아보고 있다. 이유는 한국에서 출발하는 비행기 표가 저렴하고, 보다 정확한 일정을 알 수 있기 때문이다. 게다가 비행기 표 가격은 한국과 일본을 왕복하는 가격을 포함하더라도, 일본에서 출발하는 것보다, 훨씬 저렴하다..

일본에서 떠나는 해외여행는 넘어야 할 벽이 정말 많은 것 같다. 게다가 비싸기까지....

  • 이전 댓글 더보기
  • 바닷가우체통 2011.10.06 15:17

    전 신혼여행으로 호주를 다녀왔는데요
    정말 멀더군요~그리고 비행기값이 넘 비싸요T.Tㅋ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1.10.06 16:03

    입질용 광고는 다 비스무리(?) 하네요...
    잘 보구 갑니다..!!

  • Favicon of https://shlim1219.tistory.com ★안다★ 2011.10.06 17:15 신고

    최근 여러번 느끼는 바이지만 일본의여행시스템...
    우리보다 엉성한 부분이 참 많아요...가면 갈수록 우리가 좋은 부분이 많이 눈에 띕니다~!

  • Favicon of https://cfono1.tistory.com cfono1 2011.10.06 23:12 신고

    일본도 낚시라는게 있군요! ㅋㅋㅋㅋㅋ

  • Favicon of http://blog.daum.net/inyoun-u 하루 2011.10.07 01:30

    힝~지중해 온다고 해놓구선 ㅠㅠ ㅎㅎㅎ
    뭐 여행을 자주 다니시는 다다다님 커플이시니 이번에 다른 나라 가시게 되더라도 언젠가는 몰타에 꼭 오실 것 같아요^^
    기다리고 있겠음둥~^ㅡ^

  • Favicon of https://greenetwork.tistory.com 펀제주 2011.10.07 08:04 신고

    ㅎㅎㅎ 재미있습니다.^^ 쿤다다다님 글 오늘이 처음인데.. 글을 정말 맛나게 풀어내시내요. ㅎㅎ
    아무쪼록 여행계획이 순탄하길 빌겠습니다.^^
    다녀오시면 멋진 아니죠 조금은 아픈 블랙마운틴을 볼수잇겠네요^^;;;

  • 카이아빠 2011.10.07 08:38

    저도 지난 여름 이미 경험했습니다. 야후에 올라온 저렴한 항공권은 전시효과에 불과하더군요. 약 일주일동안 검색하고 문의하고...결국 포기했습니다. 그나마 HIS가 조금 현실성은 있었는데...한국에서 출발하는게 더 저렴할 때도 있죠. 하지만....센다이에서 한국까지의 항공권가격은...ㅠㅠ

  • Favicon of https://coreanews.tistory.com 딴죽걸이 2011.10.07 10:40 신고

    일본 마니 비싸네요... 한국에서도

    영어만 어느정도만 하묜 요즘은 티켓만 사서 무작정 출발하는 사람들도 아주 많은데

  • Favicon of https://blogenjoy.com 블로그엔조이 2011.10.07 13:22 신고

    잘 보고 갑니다~
    행복한 주말 보내세요~

  • Favicon of http://blog.daum.net/yeshira 심평원 2011.10.07 17:11

    곧 또 호주사진으로 블로그에서 뵙겠네요~
    정말 멋진 부부이십니다. ^^

  • 익명 2011.10.07 18:12

    비밀댓글입니다

  • 익명 2011.10.08 15:24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marketing360.tistory.com 미스터브랜드 2011.10.08 16:33 신고

    오홋...비행기표는 한국이 완승이네요.
    정말 저렇게 미끼 상품으로 유혹하는건
    소비자들을 정말 우롱하는 처사라고 생각됩니다.~~

  • 룰루랄라 2011.10.08 17:36

    그냥 항공사 홈페이에서 구입하는 것이 장땡이에요. 일본에서는 싸게 판다하는 여행사보다 항공사에 직접구입해야 싸요. 일본애들 어리버리해서 귀찮고 해서 여행사에서 구입하지~ 그냥 항공사 홈페이지가서 사면 엄청나게 쌉니다.

  • Favicon of https://dangjin2618.tistory.com 모르세 2011.10.09 21:53 신고

    이쁜 가격이 되어 두분이 호주여행이 되었으면 합니다.한편에는 상술에 마음이 아파오네요

  • 빠리불어 2011.10.09 23:52

    아구~~ 와락 ㅡㅡ;;

    긍까~ 넘 오랫만이당 ㅎㅎ

    잘 지내고 있져?

    가끔 얄밉게 구는 여행사들이 있더라구여 ㅎㅎ

    암튼 넘 반가워여, 쿤과 다다다님 ^^*

    kddd가 누군가 닉만 째려보고 있다가 다른 블에서 쿤과 다다다님이라고 해갖구 얼른 들어왔다는 ㅎㅎㅎ

    행복한 한 주 맞이하세여, 쿤과 다다다님 ^^*

  • zeitgeist 2011.10.10 10:53

    qantas 항공사에서 직접 구입하시는 것이 제일 쌀지도 모르고
    jetstar 라면 훨씬 더 싼 가격에 호주 가실 수 있을 지 모릅니다.
    예전에 tax 포함 왕복 4만엥 이었던 적이 있거든요.
    저가 항공이기 때문에 좀 불편한 적은 있지만 자주 일본-호주 세일 해요.

    • Favicon of https://mijuhosi.tistory.com 쿤다다다 2011.10.11 02:19 신고

      작년 3월에 저희도 그 걸 끊어서 가려고 했는데, 저가항공의 행사가격이었기 때문에 표가 없더군요..
      지금, 항공사란 항공사는 다~ 알아보고 있는데, 와~~~ 1인당 세금포함해서 거의 200 이더군요... 그나마 대한항공이 저렴하기는 한데 185만원이더군요..캑!!
      알아보니, 겨울철 그것도 특히 연말연시에는 호주들어가는 표가 없는 경우도 많고 있다고 해도 고가 가격만 있다고 합니다..

  • Favicon of https://kimstreasure.tistory.com Zoom-in 2011.10.10 11:29 신고

    일본도 낚시광고가 심하네요. 그래도 국내 항공사에서 이용할 수 있다니 다행이군요.

  • 48평 2011.10.10 13:29

    저도 이번에 제 두아들과 함게 여행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아직 어린 여섯살 네살 녀석들이라 쉽게 용기가 나지 않습니다. 그래도 시도해볼려고 합니다. 엄마랑만의 여행을 체험해 보고 싶어 준비 했지요. 용기를 내 볼까 합니다. 잘 다녀와서 인사 다시 드리겠습니다

  • 르르르 2011.11.12 13:42

    그래도 한국에 있는 저가여행보다는 낮더라고요. 시사프로에서 같은 동남아여행을 한국의 저가여행과 일본의 보통여행을 비교하는 장면이였는데. 액면대로는 한국게 더 쌌지만. 해외에서 이것저것 물건들을 사게하는대다. 가이드도 정식라이센스가 없는분이였구요. 결국에는 일본여행가격과 비슷비슷한 가격이 나오더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