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찍고 쿤과 다다다 :: 일본인이 궁금했던 한국인 습관

다다다는 일본 사람들에게 한국어를 가르치고 있습니다.

교재는 한국에서 발행한 것을 사용하기 때문에, 한국 고유의 표현이나 문화까지도 같이 가르친답니다.


어느 날이었어요.

한국어 표현을 연습하는 시간이었는데 한 학생이 질문을 하더군요.

 

" 선생님, 이 표현이 도무지 이해가 안 돼요. "

 

학생이 질문한 교과서 내용은 바로 이 문장이었어요.

 

집에 돌아온 다음에 손과 발을 깨끗이 씻어요.

 

단어도 문법도 그리 어렵지 않은 평범한 문장이었기에 

 

" 아, 그러세요? 구체적으로 어디가 이해가 안 되시나요? "

 

학생 왈,

 

" 일본에서는 집에 돌아온 다음에 손은 씻어도 발은 잘 안 씻거든요. 발을 왜 씻는지 이해가 안 돼요."

 


저는 순간 좀 당황했습니다. 왜냐하면, 한번도 저 문장이 이상하다고 생각한 적이 없었거든요. 저도 집에 돌아가서 반드시 발까지 씻는 습관을 가지고 있지는 않습니다. 그렇다고, 누군가가 집에 돌아가서 발을 씻는다고 해도 별로 문제될 건 없다고 생각했거든요. 집에 돌아가면 손과 발을 깨끗이 씻어야 한다는 생활 습관 교육도 많이 받았고, 실제로 집에 돌아가는 즉시 손과 발을 깨끗이 씻는 습관을 가진 사람들도 많이 봐 왔으니까요.

 

그런데 일본에서는 비슷하지만 다른 습관을 가지고 있습니다.

일본에서 자주 듣는 귀가 후 생활 습관 표현은

 

" 집에 돌아온 다음에는 손을 깨끗이 씻고 입을 깨끗이 헹군다"


바로 이것입니다.

 

저 질문을 한 학생도 그러더군요.

 

" 우리는 어렸을 때부터, 손을 씻고 입을 헹궈야 한다는 표현은 많이 듣는데 발을 씻는다는 건 들어본 적이 없어요."

 

물론 귀가 후 발이 너무 더러운 상황이라면 씻을 수도 있지만, 굳이 일부러 목욕하기 전까지는 씻지 않는다고 합니다.

 

저는 반대로 (요즘은 또 모르겠지만) 귀가 후 입을 헹궈야 한다는 건 교육받은 기억이 별로 없는데

여러분들은 어떠신지...겨울철 감기 예방을 위해 입을 헹군다 정도는 들어본 것 같습니다.

 

왜 이런 차이가 생겼을까?

저는 나름대로 한국집과 일본집을 살아보면서 그럴 수도 있겠다는 점을 하나 캐치했어요.

 

한국집은 예나 지금이나 쓸고 닦기를 많이 하는 것 같아요. 특히 걸레질 참 열심히 하지요? 우리 엄마도 청소기만 돌리는 건 뭔가 청소를 반만 한 기분 같다고 자주 말씀하십니다. 그렇게 아침 저녁 쓸고 닦고 한 집 안에 바깥을 누빈 더러운 양말을 그대로 신는 것도, 양말을 벗고 그대로 걸어다니는 것도 한국에서는 그리 좋은 매너는 아닐 거예요.

 

 

제가 가르치는 일본 사람들은 대다수 주부입니다. 청소기는 돌려도 걸레질은 거의 안 한다고 하더군요. 아예 안 한다는 사람도 반 이상이었고요, 가끔 한다는 사람도 진짜 소수(그것도 심각하게 좀 더러울 경우)... 자주 한다는 사람은 거의 없었습니다.

 

저는 청소는 잘 못하지만, 걸레질 한 뒤의 상쾌함을 좋아하는 편인데요. 일본 생활하면서 걸레질을 잘 안하게 됐어요. 섬나라라서 한국 만큼 먼지가 많지도 않고, 2층 단독에 살다보니

1층만 청소기 돌리는 것도 벅차답니다.

 

한국도 요즘은 마룻바닥 많이 하니까 좀 바뀌었을 지도 모르겠네요. 어떠신가요?

일본에서는 마룻바닥은 물청소 자주 하는 게 안 좋다고 매일 하는 걸 만류하는 경우도 많아요.

저 또한 마루 시공업자에게 같은 이야기를 들었고요. 

 

그리고 일본 집은 겨울에 바닥 난방이 일반화 되어 있지는 않지요? 슬리퍼 생활 많이 합니다.

집 구석구석을 깨끗이 쓸고 닦는 생활이라기 보다는 약간 깨끗한 사무실에 사는 느낌...

이런 생활을 하는 일본이다 보니,,,어쩌면 발 닦는 게 이상할 수도 있겠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마지막으로 이건 어디까지나 대체적으로 그렇다는 것이지 모든 사람들이 그렇다는 건 아니에요.

한국인이라도 한국인 나름이고 일본인이라도 일본인 나름이지요. 그 차이는 감안해서 읽어주시면 좋겠습니다.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별꼴이야
    2018.02.11 21:52

    손발입 그냥 다 씻으세요.

  3. 흰둥이
    2018.02.11 23:11

    ㅋㅋㅋㅋㅋㅋ존낰ㅋㅋㅋㅋ짱구아빠발냄새뭔뎈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4. 만듀
    2018.02.11 23:20

    아하....대박 일본은 대체로 입을 행구는구나

  5. mellowwind@naver.com
    2018.02.12 08:01

    한국은 슬리퍼 신는 집 구조가 아니니깐...뭐
    거의 맨발로 돌아다니잖아요..ㅋㅋ
    좀 잘사는 집이나 슬리퍼 신지..

  6. 비하란
    2018.02.12 11:33

    헐!!! 쿤다다다님 블로그 다시 시작하시네요
    정말 궁금했는데 너무 반가워요^^

  7. 김민희
    2018.02.12 11:43

    저는 쌰워를 합니다.

  8. 보황
    2018.02.12 12:03

    사람 몸에서 세균 제일 많은곳이 발, 발뒤꿈치라고 들었던 기억이..


  9. 2018.02.12 13:58

    외출 후 손과 발에 세균이 많아서 씻는 거지 물걸레질한 집 더러워질까봐는 아닌 것 같은데요...신발에 세균이 얼마나 많은데요..종일 공기 안통하는 양말에 신발을 신고 돌아다녔으면 당연히 발도 씻어야 하는 것 아닌가요?왜 질문에 답변을 못하셨을까요...

  10. 무명씨13
    2018.02.12 14:24

    왜구들은 농촌 및 어촌에 사는 자들이 특히 심한데 형이 사고로 죽게 되었을 때 미혼인 동생이 있으면 형수와 동생을 혼인시키는 금수와 같은 짓을 한다고 하는데 사실인가?

  11. 아하
    2018.02.12 15:00

    일본인 아내가 나갔다 오면 항상 입을 헹구게 하는 이유가 이사람만 특별한가 했더니
    보통 일보인이 그런거였군요.

  12. 보리
    2018.02.12 15:42

    예전에는 시골이나 전통한옥에서 툇마루나 대청마루 쪽마루 등에 물걸레질을 부지런히 했더랬죠~그래선지 무척 낡고 닳은 듯 했던 기억들이 나네요~그러다가 우연히 폐가인 일본식 가옥을 들려서 흥미롭게 살펴 볼 기회가 있었는데요~물론 19세기 말 시기에 건축한거였지만..무엇보다도 짚으로 만든 바닥?과 집안 내에 들여놓은 수세식 화장실과 좌식욕조 그리고 겨우 한 사람이 지나갈 정도의 좁고 긴 복도식 마루 등이 인상적이였죠. 근대화가 빨랐던 일본은 서구식을 절충한 형태의 전통가옥을 보여줬는데, 깨끗하고 합리적인 가옥형태가 당시 시대를 거슬러서 보더라도 상당히 선진스럽고 정갈한 모습인지라 쇼킹하게 와닿았구요. 특히 좁고 긴 복도식 마루바닥이 짙은 브라운계열(초코렛색?)로 특이했는데, 어쩜 그리 선명하고 뚜렷한 원목바닥을 지닐 수가 있었는지 의아했더랬는데...여기서 그 의문이 어느정도 풀렸네요~ㅎㅎ물론 수입재료였을 수도 있지만 관리가 남달랐던것 같아요.

  13. jin
    2018.02.12 16:48

    손, 발 씻고 입도 헹구고 다 합니다.
    우리 나라 사람들은 대체로 그런줄 알았는데 아닌 사람들도 있네요.

  14. 핑쿨
    2018.02.12 16:54

    전 여름에만 바로 발닦구요..겨울은
    집서 신는 양말이 따로 있구 잘때
    신는 수면 양말이 따로, 그니까 외출 양말은
    집서 바로 벗어요..찝찝해서 집 청소 다했는데
    먼지 들어오는 기분? 집 들오기전 신발옷 팡팡
    최대 털고 들와요 겉옷도 현관서 벗고 들와요.

  15. JW
    2018.02.12 17:26

    꼬맹이땐 위생관념이 별로 없어서 잘 못느꼈지만 성인이 된 이후로는 컴퓨터,핸드폰만 여러번 만지고 나도 손이 찝찝해서 한번씩 씻게되네요. 알콜솜으로 닦기도 하구요. 지하철, 버스등의 손잡이나 밖에서 생활하며 손이 닫는 문고리등에 얼마나 많은 세균이 있는지 알게 된 후로는 외출후에 바로 손부터 닦는 습관이 생겼습니다. 발을 씻는 이유는 아무래도 운동화를 신게되면 양말로 미처 다 흡수되지 않은 땀을 없애기 위함이겠죠? 맨발 슬리퍼로 나갔다오면 먼지뒤집어 쓰고 오는거니 두말할필요도 없고..

  16. 리스테린
    2018.02.24 08:07

    가글보다는 리스테린을 사용한다는 이야기를 들었습니다. 우리나라 제품보다 독해서 효능도 좋다고, 맞나요?

  17. 지나가던
    2018.02.24 15:04

    저희집은 물걸레가 붙어있는 청소기를 써요. 청소를 다 하고 물걸레만 떼어서 빨면 되는거라 편하더라구요.

  18. 좋아요
    2018.02.24 19:45

    저희 가족은 꼭 샤워 후에 잡니다. 입헹구고 이닦고 세수하고 발닦는것은 기본. 머리가 깨끗해야 침구관리가 잘 되고 , 공해도 있으니까용. 걸레질도 요즘은 신소재? 걸레가 나와서 힘 안들이고도 무지 잘 닦여요. 항상 님 글 재밌게 봅니다~^^

  19. 좋아요
    2018.02.24 19:48

    요즘 한국 바닥이 다양화 되서 물걸레질도 편합니다. 진짜 나무마루바닥에 방수처리, 나무결바닥, 대리석바닥, 타일 느낌 바닥등요~^^

  20. ㅇㅇ
    2018.02.25 22:16

    발이라기보다 바로 샤워하지 않나요? 최소 세수+발닦죠. 밖에서 땀에 찌든발로 방바닥 빠데는거 최악. 침대는 말할것도 없죠.

  21. Favicon of https://albi.tistory.com RB★
    2018.03.02 23:45 신고

    바닥을 물걸레질 하는 문화도 문화지만 온돌이 되어있다 보니 방안에서는 주로 맨발 (슬리퍼 없이) 또는 양말 신은채로 다니는 게 일반화 되어 그런게 아닐까 싶네요! 아무래도 슬리퍼 없이 양말/맨발 로 돌아다니다 보면 발 냄새가 나게 되고 그러면 좋지 않으니까요 ㅎㅎ 그래서 오자마자 발을 씻는 습관이 생긴게 아닐까 싶습니다.
    재미있네요 ㅎㅎ 일본과 한국의 문화 차이~ 똑같이 집안에서 신발 벗고 생활하는데도 차이가 있네요 ㅎㅎ